사용자:Leaveto

큰숲백과, 나무를 보지 말고 큰 숲을 보라.
이동: 둘러보기, 검색
관리자에게 문의하고싶으신게 있다면 광장숲또는 관리숲을 이용해주세요.

개요

큰숲백과 상임관리자이자, 단어위키 운영자인 leaveto입니다. 전라북도 전주시 출생자, 거주자이며 지금껏 있던 인터넷 장소라고는 위키계뿐인 사람입니다.

이 사용자는 특정 정당이나 정파를 지지하지 않으며, 출신 지역이나 기타 사유를 이유삼아 관리 권한을 남발하지 않겠습니다.

역사

이 아래에는 이 사용자의 주관적이거나 개인적인 내용이 있을 수 있으며, 만약 거부감이 있으시다면 이 문단을 닫아주세요.



=== 엔하위키미러 눈팅 시절 ===
 그 당시 저는 아무것도모르고, 엔하위키식 유우머에 깔깔거리던 어린 아이였습니다. 갑자기  미러가 닫힌다고해서 상황을 보고 나무위키로 갔습니다.
=== 나무위키러 ybs0302 ===
 한번 나도 기여를 해보고싶다 라는 생각이 들어 전북의 도로관련문서에 조그맣게 편집을 가했습니다. 하지만 점차점차 나무위키에는 정이 떨어지기 시작했지요.
 토론으로 면박주고 문서 생성도 막고, namu때까지만해도 할 맛은 있었는데 희한하게 우만레때되니까 나무위키가 질리더군요. 
=== 나무라이버 leaveto ===
 캐나다에 친척분 경조사가있어서 갔습니다. 시차적응이 힘들어 아버지 핸드폰으로 나무위키를 들어갔다가, 남라를 발견했습니다. 추천구걸을 했지요. 그때까진 정말 아무것도 몰랐습니다.
 헤드라인이 정말 보내고싶었습니다. 방법을 찾다가 어떤 유저가 얼굴 사진과 실명을 공개하면 된다고 해서 올렸더니 조리돌림당했습니다.
 그 날 이후로 위키계 사건이나 인터넷 사건을 파고들었습니다. 한 11월달 쯤에 남라가 완전 망했는데 그때가 제가 제일 남라에서 잘 활동하던 시기일겁니다.
 계속 남라를 하다가 차단 풀려서 돌아온 이상한애하고 별 유치한 장난질을 하는 유저들을 보았습니다. 혐오스럽더군요. 그래서 저는 어떻게든 근절시키려 했었습니다만 제가 관리자도아니고 초 네임드도아니라서 방법이 없었습니다. 그래서 디스코드방을 팠습니다.
 아직도 남라에는 고마운마음이 남아있습니다. 위키독을 전파해주었고, 인생은 실전이다라는걸 배웠습니다.
==== 위키방 주인 leaveto ====
 설 모 유저의 추천으로 디스코드를 사용 해봤습니다.  좋더라구요. 그래서 남라에 인원을 모으고자 링크를 올렸습니다만, 4명 빼고 모두 배척했습니다. 그러다가 며칠 지나고 갑자기 유저가 들어오기 시작했습니다. 저는 그곳을 이전한 남라가아니고 새로운 남라로 만들고자했습니다. 제 단어선택과 행동, 설득력이 조금 부족했던것은 아직도 후회스럽습니다.
 신섭이 생기기 하루 전에, 저는 남라에 미련을 버렸습니다.

=== 단어위키의 개설자 leaveto32 ===
 개설 당시에는 토막글 전용으로하려고했으나 의미가 없어 방치해두었지만 남라를 접은 지금은 단어랑 큰숲에만 집중할 생각입니다.

=== 큰숲백과의 상임관리자 Leaveto ===
 위키에 도움되는일을 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큰숲백과 상임관리자로서 임무를 문제 없이 수행할것을 맹세합니다. 개인적으로는 큰숲백과가 오사위키를 이어가는 용도로 부 적절하게 사용되는것을 막고 싶습니다.

출결

2017년

09

계속 출석중입니다. 최근편집 계속 보고있습니다. ~9/9 --[[leaveto]] (토론) 2017년 9월 9일 (토) 22:42 (KST) 왜 이리 한적한지 모르겠네... ~9/20 --[[leaveto]] (토론) 2017년 9월 20일 (수) 17:52 (KST)

12

지속적으로 눈팅중. 편집은 엄두가 안나네요.. 연말인데 앞으로 어찌될지... --[[leaveto]] (토론) 2017년 12월 18일 (월) 17:53 (KST)

2018년

아무도 없어요 --[[leaveto]] (토론) 2018년 1월 16일 (화) 09:38 (KST)

그나마 기여가 있긴한데 으음...

--[[leaveto]] (토론) 2018년 2월 3일 (토) 19:20 (KST)